본문 바로가기

Life/Entertainment

특수본, 네버엔딩스토리 - 주말에 본 엄태웅영화

두 영화다 특별히 스포일 하지 않아도 영화 중간에 누구든 예측가능하다.
내부의 적과의 갈등 친한 동료를 의심해야 하는 머 그런것들..
욕하는 조연들의 깡패역활이 두드러지는..(이분들은 요즘 TV 드라마에 많이 나오게 되는구낭..열심히 하더니만)
둘이 우연히 만나지는 상황에서 사랑에 빠지고..결국 결혼에 꼴인~~
넘 뻔한 나름 해피엔딩..

특수본에서의 엄태웅의 대사는 웅얼거림 그 자체이다..
로맨틱 코메디쪽으로 집중해야 할 터..차라리 낫다 ^^

두 여주인공의 매력은 물씬~~해서 스토리가 크게 매력적이지 않아도 봐줄만한
이태임(사실 큰 역활은 음따~~구색맞추기), 정려원(투톱주연 중 하나, 연기잘허네 나름)